HOME  > 여성성형클리닉 > 음경이물질제거
한국 남성의 일반적인 음경의 크기는 이완 상태에서길이7.4cm,직경2.8cm,둘레8.3cm 용적40.6ml이며 발기시에는 11.2cm 직경4.1cm둘레11cm용적140.6ml로 증대됩니다. 음경은 만 21세에 발육이 완성되며 그 후로는 자연적인 방법으로는 커지지 않습니다.
성관계시 여성의 성적 쾌감은 질 내부 깊숙한 곳에서 느껴지는 것이 아니라 외음부와 질 바깥쪽 1/3 부위에서 느껴지기 때문에 발기된 페니스의 길이가 5cm이상만 되면 남녀가 만족 스러운 섹스를 이루는데 하등의 지장이 없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많은 남성들이 자신의 성기가 작고 무언가 문제가 있다고 생각합니다.이런 문제로 병원을 찾는 분들과 상담을 해보면 지극히 정상적인 분들이 더 많다는 것에 놀랍니다. 이런 분들은 무조건 더크게 성기를 확대하시길 원하시지만 그것보다는 올바른 성지식과 성기교를 터득하여 성적만족을 얻도록 노력해야 합니다.
이렇게 무조건 큰 것만을 원하는 남성들의 심리를 이용하여 무면허 시술자에의해 위험천만한일이 너무도 많이 이루어 지고 있습니다.파라핀이나 글리세린을 주입하여 몸통을 부풀리는 짓은 예사로운 일이고 칫솔대를 깎아 음경 피부에 삽입하기도 하며 심지어는 금은 보석류와 같은 이물질을 삽입하여 음경을 부풀려 훈장처럼 달고 다니는 남성도 볼수 있습니다.
여성은 밋밋한 직선이나 편평한 형태의 음경보다는 곡선이나 요철의 곡면에서 더 자주적인 성감을 얻는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이같은 성기 치장술은 모두 섹스 파트너의 성감을 증폭시키기 위한 배려에서 기인된 듯 하나 중요한 사실을 이와같은 치장으로 섹스파트너의 성감이 개선된다는 증거가 전혀 없다는 사실로 아무 근거 없는 한낱 부질없는 짓이며, 오히려 회복 불가능한 문제점을 불러 일으키는 일이 많습니다.
음경포피하에 주입한 이물질(파라핀, 바셀린, 실리콘)의 이물 작용으로 경화성 지방 육아종을 형성하기도 하며 음경피부나 피하의 혈류를 방해하여 음경포피가 썩는 경우도 있습다. 또한 파라핀 종류가 피하에서 용해되어 음경 전체로 퍼져서 침윤되며 사타구니 임파절을 침범하고 더 심하면 정맥을 통해 흉부까지 진출하여 폐색전증이라는 치명적 합병증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수술은 국소에 주사된 모든 이물질(파라핀, 바셀린, 실리콘)을 가능한한 모두 제거하고 건강한 피부로 결손된 부위를 덮어 주는 방법인데 이 물질에 의한 조직손상의 정도에 따라 수술이 간단할 수도 있고 큰 수술이 되기도 합니다. 고사 범위가 넓을 경우에는 음낭의 피부나 허벅지의 피부등을 이용한 이식수술을 필요로 하기도 합니다.
수술후에도 세심한 소독 및 처치를 필요로 합니다.